광고

오산시 코로나구호품 지원 사회적경제와 ‘콜라보’

김정은기자 | 기사입력 2021/03/03 [17:57]

오산시 코로나구호품 지원 사회적경제와 ‘콜라보’

김정은기자 | 입력 : 2021/03/03 [17:57]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김정은기자] 오산시(시장 곽상욱)가 진행하는 코로나19 관련 자가격리자 구호물품 지원에 관내 사회적경제기업들이 맹활약하고 있다.

 

오산시의 구호물품 가운데 식료품 및 생필품 등 공산품은 예비사회적기업 오산다문화사회적협동조합(대표 박대준)이, 식료품 중 컵쌀떡국은 마을기업 잔다리마을공동체 농업회사법인(주)(대표 홍진이)이, 구호물품 배송은 오산지역자활센터 택배사업단이 각각 맡고 있다.

 

오산다문화사회적협동조합은 이외의 복지사업으로 대원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함께 취약계층 빨래 서비스인 “빨래끝 행복시작”사업 등 하고 있으며, 수익금 전액 결혼이민자・장애인・실직청년 고용 등 취약계층 지원에 사용되고 있다.

 

잔다리마을공동체에서 생산・판매중인 “든든한 쌀떡국”의 경우, 경기도 7개 기업이 경기도 사회적경제센터의 공동비즈니스 모델 사업개발에 선정되어 개발한 상품으로 100% 국내산 쌀을 사용한 건강한 먹거리이다.

 

오산시에서는 하루 평균 30여명의 자가격리자가 발생하고 있으며, “든든한 쌀떡국”은 21년 3월부터 지급될 예정이다.

 

오산시 희망복지과 정길순 과장은 “이번 사회적경제기업과의 협력으로 관내 사회적경제 활성화뿐만 아니라 사회적경제 생산품이 지역 내에서 소비됨으로써 지역경제 선순환되기를 기대한다”며, “구호물품 지원 뿐만 아니라 자가격리 해제자 생활비 지원」 등 자가격리자 생활안정화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교육관련 자세한 사항은 안성일자리센터로 문의하거나 안성시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아래는 위의 기사를 구글 번역기가 번역한 영문기사[전문]입니다.[Below is an English article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or.]

 

Osan City Corona Relief Supplies Support Social Economy and “Collaboration”

 

[Break News South of Gyeonggi = Reporter Kim Jong-un] Social economy companies in the jurisdiction are making a big stride in providing relief supplies for corona 19-related self-quarantine by Osan City (mayor Sang-wook Kwak).

 

Among the relief supplies of Osan City, industrial products such as groceries and daily necessities are preliminary social enterprise Osan Multicultural Social Cooperative Association (CEO Park Dae-jun), among foodstuffs, cup rice cake soup is a village enterprise Zandari Village Community Agricultural Corporation (CEO Hong Jin-i) Delivery is handled by the delivery service division of the Osan Regional Self-Sufficiency Center.

 

The Osan Multicultural Social Cooperative is working with the Daewon-dong Community Security Council as a welfare business, such as the “Laundry End Happy Start”, a laundry service for the vulnerable, and all proceeds are used to support the vulnerable, such as employment of marriage immigrants, the disabled and unemployed youth. have.

 

In the case of “Reliable Rice Tteok-guk”, which is produced and sold by the Zandari Village Community, it is a product developed by 7 companies in Gyeonggi Province for the joint business model project development of the Gyeonggi Social Economy Center, and is a healthy food using 100% domestic rice.

 

In Osan City, there are an average of 30 self-quarantine people a day, and the “Reliable Rice Tteok Soup” is scheduled to be provided from March 21st.

 

Osan City Hope Welfare Division Manager Gil-soon Jeong said, “Through this cooperation with social economy companies, we expect not only to revitalize the social economy in the city, but also to promote a virtuous cycle of the local economy by consuming social economy products within the region. We will do our best to stabilize the lives of self-isolated persons such as “Support”.”

 

For more information on education, contact the Anseong Job Center or refer to the Anseong City website.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김정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