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수원시, ‘2021 세계유산축전 수원화성’ 총감독 권재현 교수 위촉

이귀선기자 | 기사입력 2021/02/16 [15:48]

수원시, ‘2021 세계유산축전 수원화성’ 총감독 권재현 교수 위촉

이귀선기자 | 입력 : 2021/02/16 [15:48]

▲ 조청식 제1부시장(오른쪽)이 권재현 총감독에게 위촉장을 전달하고 있다.  © 이귀선기자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이귀선기자] 수원시가 ‘2021 세계유산축전 수원화성’ 총감독으로 권재현 중앙대 예술대학원 겸임교수(54)를 위촉했다고 16일 밝혔다.

 

권 감독은 ‘2021 세계유산축전 수원화성’ 전반을 연출하고, 총괄 운영하게 된다. 이번 달부터 활동을 시작할 예정이다.

 

권재현 감독은 “‘2021 세계유산축전 수원화성’을 ‘원행을묘정리의궤’, ‘화성성역의궤’ 등 훌륭한 기록 유산을 이해하고, 수원화성을 새롭게 발견할 수 있는 축제로 만들겠다”며 “수원시민의 자긍심을 높이고, 관광객들에게 세계문화유산 수원화성의 가치를 알리는 축제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010@breaknewsi.com

 

아래는 위의 기사를 구글 번역기가 번역한 영문기사입니다. [Below is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or.]

 

Suwon City appoints Professor Jae-Hyun Kwon, the general director of the 2021 World Heritage Festival Suwon Hwaseong Fortress

 

[Break News, Gyeonggi South = Reporter Lee Gwi-seon] Suwon City announced on the 16th that it has appointed Kwon Jae-hyun, 54, an adjunct professor at the Graduate School of Arts, Chung-Ang University as the general director of the 2021 World Heritage Festival Suwon Hwaseong Fortress.

 

Director Kwon will direct and manage the overall “2021 World Heritage Festival Suwon Hwaseong Fortress”. It is expected to start activities this month.

 

Director Kwon Jae-hyun said, “I will make the '2021 World Heritage Festival Suwon Hwaseong Fortress' into a festival where people can discover Suwon Hwaseong Fortress by understanding excellent historical heritages such as'Wonhaengeul Myojeongriuigwe' and'Hwaseong Station Uigwe'." It will be a festival that raises the pride of the country and informs tourists of the value of Suwon Hwaseong, a world cultural heritage site.”

010@breaknewsi.com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이귀선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