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화섭 안산시장, 코로나19 감염병 취약계층 마스크 지원 확대

이귀선기자 | 기사입력 2020/03/19 [14:09]

윤화섭 안산시장, 코로나19 감염병 취약계층 마스크 지원 확대

이귀선기자 | 입력 : 2020/03/19 [14:09]

 

▲ 안산시, 마스크 지원 확대…임신부에 다자녀까지 (윤화섭 안산시장이 코로나19 비상대책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 이귀선기자



안산시(시장 윤화섭)가 코로나19 와 관련 마스크 공급을 확대한다고 밝혔다.

 

19일 시에 따르면 코로나 확산 예방을 위해 관내 어린이집 468개소에 일회용 마스크 5만500개를 지원, 아이들과 보육교사들이 마스크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지 않도록 조치했다고 밝혔다.

 

앞서 보건소에 등록된 임신부 2천26명에게 1인당 5개씩 모두 1만130개의 마스크를 배부한 시는 다자녀 가정을 대상으로 한 마스크 지원도 추진 중인 것으로 밝혔다.

 

아울러 폐렴 등 호흡기 관련 기저질환을 갖고 있는 환자 등 감염병 고위험군을 대상으로 한 마스크 지원 방안도 조만간 마련해 추진한다는 구상이다.

 

관내 의료진에게도 마스크 5천600개를 지원한 시는 앞으로도 마스크 물량이 확보되는 대로 마스크 확보에 어려움을 겪는 계층에게 지원할 계획이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전국적으로 마스크 대란이 이어지고 있는 상황에서, 감염병에 취약한 시민들이 조금이라도 마스크 확보에 도움이 되길 바라는 마음에서 물량을 확보해 전달하고 있다”며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더욱 앞장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이귀선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안산시#아산코로나19#안산마스크지원확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