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시비 2억3천 들여 토월초 도서관 이전개관

임은순기자 | 입력 : 2019/05/02 [16:24]

 

▲ 토월초 도서관 개관식(사진=용인시)     © 임은순



용인시는 학생들의 편의를 위해 도서관을 5층에서 1층으로 이전하는 등 시비 2억3천여만원을 들인 토월초 도서관이 2일 재개관했다고 밝혔다.
 
시는 도 교육청과 절반씩 비용을 들여 관내 초‧중‧고등학교의 시설개선을 지원하고 있다.
 
토월초의 경우 4억6300여만원을 들여 학생들이 도서관을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5층에서 1~2층으로 조성하는 공사를 했다.
 
이를 위해 기존의 급식실, 학부모 대기실, 방과 후 교실 등을 도서관으로 리모델링 하는 등 총 535㎡ 규모로 도서관을 개선‧확장했다. 또 도서관 내 1~2층을 연결하는 계단도 설치했다.
 
수업에 지장을 주지 않은 시간엔 학부모와 지역주민들에게도 개방해 소통의 공간으로도 활용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토월초 학생들이 도서관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우리 자녀들이 꿈을 키울 수 있는 교육환경을 조성하는데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학교 시설개선을 위해 지난 2017년 71개 학교에 104억원, 2018년엔 73개 학교에 150억원을 지원하였으며, 지난 3월에도 101개 학교에 170억원을 지원한 바 있다.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현아, 대체불가 무한 매력+한 컷도 버릴 것 없는 장인 면모
1/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