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로고

방세환 시장, 광주시 가지 연구회와 ‘가지 농가 활성화 방안’ 논의

이귀선기자 | 기사입력 2024/05/28 [15:42]

방세환 시장, 광주시 가지 연구회와 ‘가지 농가 활성화 방안’ 논의

이귀선기자 | 입력 : 2024/05/28 [15:42]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광주 이귀선기자] 광주시는 28일 광주시 가지 연구회 회원들과 25번째 소통릴레이를 펼쳤다.

 

이번 소통릴레이는 방세환 시장이 늘푸른 농장(곤지암읍)에서 가지 수확 체험을 시작으로 곤지암농협 만선지점으로 자리를 옮겨 광주시 가지 연구회와 가지 농가 활성화 방안을 모색했다.

 

이날 소통릴레이는 4월부터 시작되는 가지 수확 시기를 맞아 마련됐으며 지속적인 노력과 발전을 거듭한 결과, 2024년 현재 광주시 재배 농가는 34개 농가로 확대됐다. 이 중 31개 농가가 가지 연구회에 소속돼 고품질 가지 생산에 힘쓰고 있다.

 

광주시의 가지 농가에 대한 관심은 2017년 곤지암 가지 브랜드 활성화 사업 시작으로 이듬해인 2018년 특허청으로부터 ‘물생토’라는 광주시 가지 브랜드 승인을 받아 본격화됐다.

 

이규혁 가지 연구회장은 “광주시 가지 농가와 농업 발전을 위해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며 전했다.

 

이에 대해 방 시장은 “앞으로도 가지 농가의 발전뿐만 아니라 광주시 농업의 지속 가능한 발전을 위해 농업 경쟁력 강화와 농가 소득향상을 위해 다양한 지원책을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방 시장은 오는 31일 광주시문화재단에서 주관하는 ‘찾아가는 영화관 <오! 헐리우드> 관람자’와 영은미술관에서 26번째 소통릴레이 시간을 가져 시민들의 생생한 목소리를 들을 예정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reak News Southern Gyeonggi = Gwangju Reporter Lee Gwi-seon] Gwangju City held its 25th communication relay with members of the Gwangju City Eggplant Research Group on the 28th.

 

 

 

This communication relay started with Mayor Bang Se-hwan experiencing eggplant harvesting at Evergreen Farm (Gonjiam-eup) and then moved to Gonjiam Agricultural Cooperative Manseon Branch to explore ways to revitalize eggplant farms with the Gwangju City Eggplant Research Group.

 

 

 

The communication relay on this day was prepared to coincide with the eggplant harvest season starting in April, and as a result of continuous efforts and development, the number of cultivation farms in Gwangju has expanded to 34 farms as of 2024. Among these, 31 farms belong to the Eggplant Research Group and are working to produce high-quality eggplants.

 

 

 

Interest in eggplant farms in Gwangju City began in 2017 with the Gonjiam Eggplant Brand Revitalization Project, and the following year, in 2018, Gwangju City’s eggplant brand called ‘Mulsaengto’ was approved by the Korean Intellectual Property Office.

 

 

 

Lee Gyu-hyeok, head of Eggplant Research, said, “We ask for your interest in the development of eggplant farmers and agriculture in Gwangju.”

 

 

 

Regarding this, Mayor Bang said, “We will continue to seek various support measures to strengthen agricultural competitiveness and improve farm income for the development of eggplant farms as well as the sustainable development of agriculture in Gwangju City.”

 

 

Meanwhile, Mayor Bang will hold the ‘Visiting Movie Theater <Oh!’ hosted by the Gwangju Cultural Foundation on the 31st. The 26th communication relay will be held at Hollywood> Viewers and the Youngeun Museum of Art to hear the vivid voices of citizens.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이귀선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