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로고

경기도 불법사금융피해지원, 불법사채업자와 직접 해결…채무종결 달성률 96.5%

이귀선기자 | 기사입력 2023/11/28 [07:25]

경기도 불법사금융피해지원, 불법사채업자와 직접 해결…채무종결 달성률 96.5%

이귀선기자 | 입력 : 2023/11/28 [07:25]

▲ 상담사진/자료=경기도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수원 이귀선기자] 경기복지재단이 불법사금융으로 피해를 입은 도민을 대상으로 채무협상과 경찰 신고·법적 절차 등을 지원해 채무종결 달성률 96.5%를 기록하는 등 한번 실패가 ‘끝장’이 되지 않도록 재기의 기회를 주는 도민의 든든한 ‘기회안전망’이 되고 있다.

 

지난해 6월 불법사금융 피해지원을 시작한 경기복지재단은 팀장을 포함한 3명의 인력으로 ▲피해상담(채무액 계산, 불법추심 현황파악, 대응방안 안내 등) ▲채무협상(조정) 지원 ▲형사·법적 절차 지원 ▲관계기관 연계 ▲사후상담을 통한 금융복지연계 및 서민금융 제도 안내 등을 지원하고 있다.

 

전담팀인 복지재단 불법사금융피해지원팀은 올해 1월부터 10월 31일 기준 불법사금융 피해자 835명을 상담하고 피해자들이 보유하던 3,066건의 불법사채에 대한 추심 중단과 거래 종결을 지원했다. 채무가 완전히 종결된 불법채권은 2,958건으로 채무종결 달성률은 96.5%에 달한다. 835명이 상담한 총대출금액은 55억 원, 고금리 피해액은 20억 원에 이르렀다. 복지재단은 피해자 지원을 통해 불법사금융에 따른 부당이득금 2억 원을 피해자에게 반환하게 한 동시에 거래종결로 14억 원 규모의 추가 피해를 예방했다.

 

불법사금융 피해상담 서비스는 금감원 피해신고센터처럼 대응 방안 안내나 관계기관 연계에 그치지 않는다. 상담 과정에서 확인된 불법행위를 불법사채업자에게 적시하고 추심 중단, 법정 금리 준수 및 거래 종결을 요구하는 등 피해 상황에 직접 개입하여 신속한 해결을 꾀하는 점에서 차이가 있다.

 

신청인의 피해 사실을 확인한 즉시 불법사채업체에 연락해 문제를 해결하는 공공기관은 전국에서 경기복지재단이 유일하다. 누리소통망(SNS) 등 비대면거래가 활성화된 최근 경향을 반영하여 불법사금융피해지원팀은 온라인을 통해 신청인과 피해 사실을 실시간으로 확인하는 장점도 갖고 있다.

 

경기도 관내 25개 경찰서와 지역자활센터, 도박예방치유센터, 전통시장 등 피해신고가 접수될 만한 기관을 발로 뛰며 협력체계를 구축한 결과 신청인 유입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경기복지재단은 긴급한 피해지원을 위한 채무협상뿐 아니라 형사적·법적 절차를 지원하고 상담 종결 후에도 사후상담을 시행해 불법추심 재발 확인, 채무조정 및 복지서비스를 연계하는 등 끝까지 책임을 다하는 자세로 도민을 지원해 왔다.

 

이에 지난 2월 13일부터 10월 31일까지 신청인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피해지원 만족도가 평균 97.2점에 달했으며, 경기도 누리집에 ‘상식을 벗어난 추심과 이자로부터 해결책을 찾아주셔서 감사드린다’는 칭찬 글과 사업 홍보를 확대해달라는 요청이 여러 건 올라오기도 했다.

 

불법사금융 피해로 도움이 필요한 경기도민이라면 누구나 불법사금융 피해상담 지원을 받을 수 있다. 경기도 불법사금융피해신고센터 또는 피해상담 전화, 카카오톡 상담채널(경기복지재단 불법사금융 피해상담)을 통해 상담과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reak News Southern Gyeonggi = Suwon Reporter Gwi-seon Lee] The Gyeonggi Welfare Foundation supports debt negotiation, police reporting, and legal procedures for residents who have been harmed by illegal private financing, recording a debt settlement achievement rate of 96.5%, and one failure is ‘the end.’ To prevent this from happening, it is becoming a strong 'opportunity safety net' for residents, giving them a chance to make a comeback.

 

The Gyeonggi Welfare Foundation, which started providing support for victims of illegal private financing in June of last year, is staffed by three people, including a team leader, who provide ▲damage counseling (calculation of debt amount, identification of illegal collection status, response plan guidance, etc.) ▲support for debt negotiation (adjustment) ▲support for criminal and legal procedures. ▲Linkage with related organizations ▲We support financial welfare linkage and guidance on microfinance systems through follow-up counseling.

 

The Welfare Foundation's Illegal Private Finance Damage Support Team, a dedicated team, counseled 835 victims of illegal private finance from January to October 31 of this year and supported the suspension of collection and transaction termination for 3,066 illegal private loans held by the victims. There are 2,958 illegal debts whose debts have been completely settled, and the debt settlement achievement rate is 96.5%. The total loan amount consulted by 835 people amounted to 5.5 billion won, and the damage from high interest rates amounted to 2 billion won. Through victim support, the welfare foundation returned 200 million won in illegal profits from illegal private financing to the victims, while also preventing additional damage worth 1.4 billion won by terminating the transaction.

 

Like the Financial Supervisory Service's Damage Reporting Center, the illegal private finance damage counseling service does not stop at providing response plan guidance or linking with related organizations. The difference is that it seeks to quickly resolve the damage situation by directly intervening in the damage situation, such as reporting illegal activities identified during the consultation process to the illegal loan shark and requesting that collections be stopped, legal interest rates observed, and the transaction terminated.

 

The Gyeonggi Welfare Foundation is the only public institution in the country that immediately contacts the illegal loan company to resolve the problem after confirming that the applicant has suffered damage. Reflecting the recent trend of active non-face-to-face transactions such as SNS, the Illegal Private Finance Damage Support Team also has the advantage of checking applicants and damage facts in real time online.

 

As a result of establishing a cooperative system by working with 25 police stations in Gyeonggi Province, local self-reliance centers, gambling prevention and treatment centers, and traditional markets where damage reports can be received, the influx of applicants is continuously increasing.

 

The Gyeonggi Welfare Foundation not only supports debt negotiation for urgent damage relief, but also criminal and legal procedures, and conducts follow-up counseling even after the counseling is completed to check for recurrence of illegal collection, debt adjustment, and linking welfare services. have been supporting

 

Accordingly, as a result of a survey of applicants from February 13 to October 31, the average level of satisfaction with damage support reached 97.2 points, and a praise message was posted on the Gyeonggi Province website saying, 'Thank you for finding a solution to collection and interest that deviates from common sense.' There were several requests to expand business promotion.

 

Any Gyeonggi-do resident who needs help due to damage from illegal private financing can receive counseling for damage from illegal private financing. You can receive counseling and support through the Gyeonggi Province Illegal Private Finance Damage Reporting Center, damage counseling phone line, or KakaoTalk counseling channel (Gyeonggi Welfare Foundation Illegal Private Finance Damage Counseling).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이귀선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 경기도 불법사금융피해지원, 불법사채업자와 직접 해결…채무종결 달성률 96.5%
  •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