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로고

용인특례시의회 김상수 의원, 57번 국지도 관련 시정질의

이귀선기자 | 기사입력 2023/11/21 [10:44]

용인특례시의회 김상수 의원, 57번 국지도 관련 시정질의

이귀선기자 | 입력 : 2023/11/21 [10:44]

 

 

▲ 용인특례시의회 김상수 의원(자료=용인특례시의회)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용인 이귀선기자] 용인특례시의회 김상수 의원(포곡읍,모현읍,역북동,삼가동,유림동/국민의힘)은 20일 제277회 제2차 정례회 서면 시정질문을 통해 57번 국지도 개통에 대해 질의했다.

 

김 의원은 57번 국지도는 2006년 「제2차 국도·국지도 건설계획」에 담겨 2011년 재정사업으로 당시 토지 보상도 5% 진행됐으나 2016년 타당성 재조사 결과 높아진 토지보상비에 따른 사업비 증가로 사업성이 낮게 평가되어 도로는 끊겨진 채 17년째 방치되고 있다며, 현재까지 미개통 된 구간은 총 10.9㎞로 1구간인 태재고개부터 광주시 오포읍까지 5.1㎞와 3구간인 포곡읍부터 고림동까지 5.8㎞라고 밝혔다. 

 

이어, 2022년 GS건설에서 경기도에 「민자고속화도로 사업」을 제안했고, 지난달 KDI 공공투자관리센터에서 민자 적격성 검토가 통과돼 결국 올해 민자 유료도로로 승인됐다며, 끊긴 57번 국지도를 잇는다는 소식에 그토록 바라던 도로가 이제라도 이어질 것만 같아 주민들은 환호했지만 지난 17년을 인고의 시간으로 기다린 주민들에게 돌아온 것은 결국 통행료뿐이게 됐다고 언급했다.

 

이에 김 의원은 첫 번째로 4년 전 완공된 「마성IC 접속도로 개설공사」(공사비 530억원)과 마성IC와 불과 3㎞밖에 떨어지지 않은 「동백IC 설치사업」(공사비 1137억 원)은 합계 총 1667억 원의 시비 100% 사업인데, 용인시는 시비 100%인 이 사업들의 국·도비 매칭을 위해 얼마나 적극적으로 노력했는지 이에 대해 소상히 밝혀달라고 언급했다.

 

두 번째로, 국지도는 광역의 권한이고 국가지원 지방도이지만 주민들에게 통행료 부담을 안기지 않도록 용인시에서 보다 더 강력하게 광역과 국회에 피력해 「57번 국지도 설치사업」 민자 유료 도로화를 전면 재검토할 의향은 없는지 물었다.

 

세 번째로, 처인구민의 17년간 숙원사업인 57번 국지도는 민자 유료도로로 추진되는 반면에 동백IC는 3년도 안 되는 기간에 시비 100%로 설치한다면 이는 모두 같은 용인시민임에도 불구하고 기흥구민과 처인구민 간의 실질적인 차등을 두는 것으로 보여지며, 이는 처인구민을 무시하는 처사로까지 보여지는데 이에 대해 시장은 처인구민에게 소상히 해명해 달라고 언급했다.

 

마지막으로, 처인구민의 바람인 57번 국지도가 20년이 되기 전에 하루빨리 이어져 용인시민들이 무료로 편히 이용하고, 교통체증으로 인한 불편이 줄어들어 명실공히 세계적인 첨단 시스템반도체 도시로써, 그리고 특례시로써의 위상을 높여줄 것을 기대한다며 시정질의를 마쳤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reak News Southern Gyeonggi = Yongin Reporter Lee Gwi-seon] Yongin Special City Council member Kim Sang-soo (Pogok-eup, Mohyeon-eup, Yeokbuk-dong, Samga-dong, Yurim-dong/People Power Party) raised national map No. 57 through a written municipal administration question at the 277th 2nd regular meeting on the 20th. Inquired about opening.

 

Representative Kim said that National Road No. 57 was included in the 2nd National Road and National Road Construction Plan in 2006, and 5% land compensation was carried out as a financial project in 2011. However, as a result of a feasibility study in 2016, the project was not feasible due to an increase in project costs due to the increased land compensation cost. Due to this low evaluation, the road has been cut off and neglected for 17 years, and the unopened section to date is a total of 10.9 km, including section 1, 5.1 km from Taejae Pass to Opo-eup, Gwangju, and section 3, 5.8 km from Pogok-eup to Gorim-dong.

 

Subsequently, in 2022, GS Engineering & Construction proposed a “private expressway project” to Gyeonggi-do, and last month, the KDI Public Investment Management Center passed the private investment eligibility review and was eventually approved as a privately funded toll road this year, with the news that it would connect the disconnected national road No. 57. Residents cheered because it seemed like the road they had longed for would now continue, but it was mentioned that the only thing that came back to the residents who waited patiently for the past 17 years was toll fees.

 

Accordingly, Rep. Kim first proposed the “Maseong IC access road establishment project” (construction cost KRW 53 billion), which was completed four years ago, and the “Dongbaek IC installation project” (construction cost KRW 113.7 billion), which is only 3km away from Maseong IC. It is a 166.7 billion won project funded 100% by city funds, and Yongin City asked for details about how actively it tried to match national and provincial funds for these projects, which were 100% funded by city funds.

 

Second, although national maps are the authority of the metropolitan area and are supported by the state, Yongin City has expressed itself more strongly to the metropolitan area and the National Assembly to avoid burdening residents with toll fees and completely reexamine the private toll road installation project of “National Map No. 57”. I asked him if he wanted to do it.

 

Third, if National Road No. 57, a long-awaited project of Cheoin-gu residents for 17 years, is promoted as a private toll road, while Dongbaek IC is installed with 100% municipal funds in less than 3 years, this will affect the residents of Giheung-gu and Cheoin-gu even though they are all Yongin citizens. It appears that there is a real differentiation between the private sector and this even appears to be an act of disregard for the residents of Cheoin-gu. Regarding this, the mayor requested a detailed explanation from the residents of Cheoin-gu.

 

Lastly, the hope of Cheoin-gu residents is that National Road No. 57 will be connected as soon as possible before 20 years are up, allowing Yongin citizens to use it comfortably for free, and inconveniences due to traffic congestion will be reduced, making Yongin a world-class high-tech system semiconductor city in name and reality, and its status as a special city. He concluded the administration inquiry by saying that he expects the government to increase the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이귀선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 황미상 용인시의원, 용인시 지역아동센터 연합회서 감사패 수상
  • 용인특례시의회, 제278회 임시회…12월 18일부터 22일까지
  • 용인특례시의회 유진선 의원, 2023 대한민국 공공성실천 대상 시상식에서 의정대상 수상
  • 경기도시‧군의회의장 남부권협의회 제49차 정례회의, 의왕시에서 개최
  • 용인특례시의회, 소외계층과 따뜻한 나눔으로 함께하는 사랑의 연탄나눔 봉사 실시
  • 용인특례시의회 자치행정위원회, 2023년도 행정사무감사 마무리하며 강평 실시
  • 용인특례시의회 자치행정위원회, 행정사무감사
  • 용인특례시의회 문화복지위원회, 행정사무감사
  • 용인특례시의회 도시건설위원회, 행정사무감사
  • 용인특례시의회 경제환경위원회, 행정사무감사 실시
  • 용인특례시의회 문화복지위원회, 행정사무감사 실시
  • 용인특례시의회 경제환경위원회, 행정사무감사 실시
  • 용인특례시의회 자치행정위원회, 행정사무감사 현지 확인
  • 용인특례시, 왕복 4차로의 새 수포교 24일 전면 개통
  • 용인특례시의회 김운봉 의원 대표발의 용인시 재난관리기금 운용 및 관리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본회의 통과
  • 용인특례시의회 김상수 의원 대표발의 용인시 주차장 설치 및 관리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본회의 통과
  • 용인특례시의회 남홍숙 의원 대표발의 용인시 의용소방대 지원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본회의 통과
  • 용인특례시의회 유진선 의원 대표발의 용인시 도시공원 및 녹지 등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본회의 통과
  • 용인특례시의회 도시건설위원회, 행정사무감사 현지 확인
  • 용인특례시의회 김상수 의원, 57번 국지도 관련 시정질의
  •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