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로고

안산시“올해도 방아머리 해변 내 취사·야영 안 돼요”쾌적한 휴양공간 조성

이귀선기자 | 기사입력 2023/05/16 [13:07]

안산시“올해도 방아머리 해변 내 취사·야영 안 돼요”쾌적한 휴양공간 조성

이귀선기자 | 입력 : 2023/05/16 [13:07]

 

안산시“바닥없고 사방 뚫린 그늘막이나 파라솔은 허용”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안산 이귀선기자] 안산시(시장 이민근)는 대부도 방아머리 해변을 보전하고 보다 쾌적한 휴양공간으로 관리하기 위해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취사, 야영활동을 제한한다.

 

 

안산시에 따르면 시는 최근 방아머리 해변에 방문객이 급격히 증가하고 불법 야영 및 캠핑, 쓰레기 투기 사례 등이 빈번히 발생함에 따라 이같이 결정했다고 취지를 밝혔다.

 

대상 구역은 방아머리 해변 백사장 전 구역이며, 시는 해변 환경이 개선될 때까지 이번 조치를 유지할 계획이다. 다만, 바닥이 없고 사방이 뚫린 그늘막이나 파라솔 등은 설치할 수 있다.

 

시는 이달 말까지 이에 대한 현장 계도를 실시할 예정이며, 이후 방아머리 해변에서 야영, 취사 등의 행위 시 해양생태계법에 따라 최대 200만원에 달하는 과태료가 부과된다.

 

안산시 관계자는 “방아머리 해변은 매년 약 20만 명이 방문하는 경기도 최고의 해변”이라며 “시민들이 편안하고 쾌적하게 해변을 즐길 수 있도록, 방문객들께서 높은 시민의식을 보여주시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Ansan City “No floor, open shade or parasols are allowed”

 

[Break News, South Gyeonggi = Reporter Lee Gwi-seon, Ansan] Ansan City (Mayor Lee Min-geun) restricts cooking and camping activities this year as well as last year to preserve Bangameori Beach in Daebu Island and manage it as a more pleasant recreational space.

 

According to Ansan City, the city made this decision as the number of visitors to Bangameori Beach has recently increased, illegal camping and camping, and trash dumping have occurred frequently.

 

The target area is the entire white sand beach of Bangameori Beach, and the city plans to maintain this measure until the beach environment improves. However, it is possible to install shade tents or parasols that have no floor and are open on all sides.

 

The city plans to conduct on-site guidance for this until the end of this month, and after that, when camping or cooking on Bangameori Beach, a fine of up to 2 million won will be imposed according to the Marine Ecosystem Act.

 

Ansan city official said, “Bangameori Beach is the best beach in Gyeonggi-do, visited by about 200,000 people every year.”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이귀선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 안산시, 전국 최초 AI 수기 고지서 세입 처리 자동화 시스템 도입
  • 안산시 “24세 청년이라면 4분기 기본소득 신청 하세요”
  • 이민근 안산시장, ‘시민과 함께, 가치 토크’ 실시
  • 이민근 안산시장,“경기도 주민등록 인구통계 작성 기준 개선해야”
  • 안산시, 하반기 지방세 체납액 일제정리...“성실납세 환경 조성”
  • 안산시, 디지털 안전 촉진을 위한 개인정보 보호 캠페인 추진
  • 안산시, 한양대 에리카서 ‘2023 안산사이언스밸리 과학축제’ 개최
  • GTX-C 안산 상록수역 추가정차, 민투심 통과...연내착공‘파란불’
  • 안산도시공사, ‘시화나래 탐방’ 프로그램 운영
  • 안산시, 시화호 불법어구 209개 행정대집행 실시
  • 이민근 안산시장, 자치단체장 재난안전교육 이수…현장 대응력 강화
  • 이민근 안산시장, 여름철 풍수해 대책회의 주재… 철저한 사전점검 및 대응 지시
  • 안산시,, 집중안전점검 추진 상황 중간 보고회…“시민 안전 최우선”
  • 안산시, 3년 연속 행정안전부 재난관리평가 우수기관
  • 안산시, 아랍에미리트 ECO사와 업무협약…“기업 중동진출 협력”
  • 안산시, 찾아가는 VR 안전 체험 교육… 시민 재난 대응력 높인다
  • 안산시, ‘제22회 식품안전의 날’ 맞아 식품 안전 캠페인 펼쳐
  • 안산시“올해도 방아머리 해변 내 취사·야영 안 돼요”쾌적한 휴양공간 조성
  • 안산시 간부공무원 한 자리에…저출산, 인구감소 해법 모색
  • 안산시생활폐기물수집․운반 협회, 봄맞이 청결운동 캠페인 실시
  •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