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민생특별사법경찰단, 골프장 등... 식객업소 불법 집중 단속

이귀선기자 | 기사입력 2022/09/29 [07:49]

경기도 민생특별사법경찰단, 골프장 등... 식객업소 불법 집중 단속

이귀선기자 | 입력 : 2022/09/29 [07:49]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수원 이귀선기자] 경기도 민생특별사법경찰단은 안성, 용인 등 8개 시·군 소재 골프장 82개소 내 식품접객업 120곳의 불법행위를 집중 단속한다고 밝혔다.

 

이번 단속은 10월 4일부터 14일까지이고 주요내용은 ▲원재료 및 완제품에 대한 냉장‧냉동 보관기준 미준수 행위 ▲원산지 거짓 및 혼동 표시 행위 ▲유통기한 경과 원료 또는 완제품을 조리‧판매 목적으로 보관하거나 조리에 사용하는 행위 ▲미신고 영업행위, 변경 신고 미이행 등이다.

 

냉장·냉동 보관기준을 위반한 경우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5천만 원 이하의 벌금, 원산지 거짓 및 혼동 표시하는 경우 7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억 원 이하의 벌금이 부과되고, 유통기한 경과 원료 또는 완제품을 조리‧판매 목적으로 보관하거나 조리에 사용하는 경우, 미신고 영업행위 시 각각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천만 원 이하의 벌금이 부과된다.

 

경기도 민생특별사법경찰단장은 “코로나19 장기화 등으로 감염 가능성이 낮은 실외활동으로 골프장 이용 수요가 증가하고 있는 만큼, 골프장 내 식품접객업소 불법행위를 집중 단속해 도민에게 안전한 먹거리 환경을 제공하고, 불법행위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reak News Gyeonggi Nambu = Suwon Reporter Lee Gwi-seon] The Gyeonggi-do Minsaeng Special Judicial Police Corps announced that it will intensively crack down on illegal activities of 120 food service businesses in 82 golf courses located in 8 cities and counties, including Anseong and Yongin.

 

This crackdown runs from October 4th to 14th, and the main contents are ▲non-compliance with refrigeration/freezing storage standards for raw materials and finished products ▲false or confusing indications of origin ▲Storage of expired raw materials or finished products for the purpose of cooking or selling; Activities used for cooking ▲ Non-reported business activities, non-fulfillment of change reports, etc.

 

Violation of the refrigeration/freezing storage standards is punishable by imprisonment for not more than 5 years or a fine of not more than 50 million won, or imprisonment for not more than 7 years or a fine not exceeding 100 million won in case of false or misleading indication of origin; If the finished product is stored for the purpose of cooking or selling or used for cooking, imprisonment of not more than 3 years or a fine of not more than 30 million won, respectively, is imposed for non-reported business conduct.

 

Gyeonggi-do Minsaeng Special Judicial Police Group said, “As the demand for golf course use is increasing due to outdoor activities with low risk of infection due to the prolonged COVID-19, we are providing a safe food environment for residents by intensively cracking down on illegal activities of food service establishments in golf courses. We will do our best to prevent such behavior.”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이귀선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경기도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