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시, 반찬 고민 해결 도울 '햇살반찬(餐)' 커뮤니티 키친 선보여

이귀선기자 | 기사입력 2022/08/12 [07:20]

시흥시, 반찬 고민 해결 도울 '햇살반찬(餐)' 커뮤니티 키친 선보여

이귀선기자 | 입력 : 2022/08/12 [07:20]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시흥 이귀선기자] 시흥시(시장 임병택)가 시민의 안전한 지역농산물의 접근성 증대와 건강한 먹거리의 질적 수준 향상을 위해 우리 농산물 ‘햇살반찬(餐)’ 커뮤니티 키친을 오는 27일부터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햇살반찬(餐)’커뮤니티 키친은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시흥시여성인력개발센터(대야동 소재)에서 무료로 운영된다. 프로그램 내용은 △지역제철 농산물을 활용한 밑반찬 조리활동 △제철 지역농산물의 올바른 이해 및 영양관리 교육 △먹거리를 매개로 하는 소통의 시간 등으로 구성된다.

 

참여 대상은 △국민기초생활보장법에 따른 생계·의료·주거·교육 급여 수급자 △법정 차상위계층 중 거동이 불편하지 않은 시민이 해당된다. 모든 식재료비는 무료로 1인 참가 시 2~3가지 반찬 4인 분량을 조리해 가져갈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햇살반찬(餐)’ 커뮤니티 키친 운영을 통해 지역농산물 소비로 지역경제를 살리고, 고물가 시대에 취약계층의 지역농산물 접근성과 영양 보충을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reak News Gyeonggi Nambu = Siheung Reporter Lee Gwi-seon] Siheung City (Mayor Lim Byung-taek) is operating a community kitchen for our agricultural products 'Sunshine Side dish' from the 27th to increase citizens' access to safe local agricultural products and to improve the quality of healthy food. said he plans to do it.

 

The ‘Sunshine Side dish (餐)’ community kitchen is operated free of charge at the Siheung Women’s Human Resources Development Center (located in Daeya-dong) for the underprivileged. The program consists of △ cooking activities for side dishes using local seasonal agricultural products △ education on proper understanding of seasonal local agricultural products and nutrition management △ time for communication through food.

 

The target of participation is △ recipients of livelihood, medical care, housing, and education benefits in accordance with the National Basic Livelihood Security Act, and △ citizens with low mobility among the lower classes of the law. All ingredients are free of charge, and 2 to 3 side dishes for 4 people will be cooked and brought with one participant.

 

A city official said, “Through the operation of the ‘Sunshine Side Dishes’ community kitchen, it is expected that the local economy will be revitalized by consuming local agricultural products, and that it will be possible to strengthen the accessibility and nutritional supplementation of local agricultural products for the vulnerable in the era of high prices.”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이귀선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