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청 현관 앞, "만5세 조기취학 철회" 요구 시민단체공동기자회견

한은경 기자 | 기사입력 2022/08/08 [15:08]

경기도교육청 현관 앞, "만5세 조기취학 철회" 요구 시민단체공동기자회견

한은경 기자 | 입력 : 2022/08/08 [15:08]

 

▲ 경기도교육청 정문 중앙현관 입구에서 8일 오전 전교조경기지부, 참교육학부모회 경기지부 주관으로 "만5세 조기취학 철회를 위한 경기시민사회 공동기자회견'이 있었다. [사진=한은경]  © 한은경 기자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수원 한은경 기자] 경기도교육청 정문 중앙현관 입구에서 8일 오전 전교조경기지부, 참교육학부모회 경기지부 주관으로 "만5세 조기취학 철회를 위한 경기시민사회 공동기자회견'이 열렸다. 

 

교육청 중앙현관 입구에서는 학부모와 전교조경기지부 일원, 유치원 교사 일부 등 시민 단체 소속 20여명이 모여 점심시간을 넘기면서까지 기자회견을 이어갔다.

 

이들은 지난 달 29일 박순애 교육부 장관의 '만5세 초등학교취학 학제 개편안'을 포함한 업무계획 관련하여 반대의사와 만5세 조기취학 철회를 요구했다.  

 

또  "임태희 교육감이 저출산고령화 문제와 교육격차해소를 '만5세 조기취학 정책'에 대해 논의의 시작은 필요하다면서 '만5세로 초등 취학 연령을 낮추는 정부의 학제개편안'을 추진해야 한다는 데 사실상 찬성 견해를 밝혔다"면서 "정책철회를 요구할 것을 강력히 촉구한다"고 말했다. 

 

공교롭게도 이들이 기자회견을 한 동시간대에는 경기도교육청(임태희 경기도교육감) 방촌홀에서 '주민직선 5기 경기도교육감직인수위원 백서' 전수식이 있었다. 백서 전수식에는 임태희경기도교육감이 참석하여 인수위원들의 활동보고 및 정책을 담은 백서 전달을 받았다. 

 

앞으로 임태희경기도교육감이 "만5세 조기취학 정책에 대해 논의의 시작은 필요하다"고 한 것과 관련 임교육감이 어떤 방침을 내고 설득과정을 거치고 실행해 나아갈 지 귀추가 주목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reak News Gyeonggi Nambu = Suwon Reporter Eun-kyung Han] On the morning of the 8th, at the entrance to the main entrance of the Gyeonggi Office of Education, the Gyeonggi Civil Society Joint Press Conference was held for the 5-year-old to withdraw from school early, hosted by the Gyeonggi branch of the Gyeonggi branch of the Educational Association and the True Education Parents Association.

 

At the entrance to the central entrance of the Office of Education, about 20 people from civic groups, including parents, members of the All-teacher training branch, and some kindergarten teachers, gathered around lunchtime and held a press conference.

 

On the 29th of last month, they demanded an objection and the withdrawal of early schooling for the five-year-old in relation to the work plan including the '5-year-old elementary school school system reform plan' of the Minister of Education Park Soon-ae on the 29th of last month. 

 

In addition, "Superintendent of Education Im Tae-hee said that it is necessary to start a discussion on the '5-year-old school-age policy' to resolve the problem of low birthrate and aging and the educational gap. "I strongly urge you to demand the withdrawal of the policy," he said.

 

Coincidentally, at the same time as they held the press conference, there was a transfer ceremony for the 'White Paper of the 5th Gyeonggi Provincial Office of Education Superintendent' in the Bangchon Hall of the Gyeonggi Provincial Office of Education (Lim Tae-hee, Gyeonggi Superintendent of Education). The White Paper Transmission Ceremony was attended by Im Tae-hee, Superintendent of Education of Gyeonggi Province, and a white paper containing the activities and policies of the transition committee members was delivered. 

In the future, attention is focused on what kind of policy Superintendent Im Tae-hee will come up with in relation to what he said, "It is necessary to start a discussion on the policy of early school enrollment for children aged 5," and how it will go through a process of persuasion and implementation.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경기도교육청 #임태희교육감 #만5세취학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