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용인시 다문화 한마당 축제’ 오는 16일 온라인으로 열린다.

이귀선기자 | 기사입력 2021/10/14 [11:52]

용인시 다문화 한마당 축제’ 오는 16일 온라인으로 열린다.

이귀선기자 | 입력 : 2021/10/14 [11:52]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이귀선기자]‘2021년 용인시 다문화 한마당 축제’가 오는 16일 온라인으로 열린다.

 

다문화 한마당 축제는 용인시의 내외국인이 서로 다른 문화를 경험하고 소통하는 장을 만들기 위해 용인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가 지난 2015년부터 매년 개최하고 있다.

 

올해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센터의 공식 유튜브 채널인 ‘용인시 건가다가TV’로 실시간 방송된다.

 

‘국경없는 용인, 세계인을 다多담다’를 주제로 이날 행사는 백군기 용인시장과 정춘숙 국회의원, 김기준 용인시의회 의장의 축사를 시작으로 다문화가족과 외국인주민이 참여하는 장기자랑 본선 무대 및 시상식, TV조선 미스터트롯에 출연해 인기몰이한 가수 신인선의 축하 무대 등으로 꾸며진다.

 

장기자랑은 앞서 지난 8~9월 다문화가족과 외국인주민을 대상으로 참가자 접수와 예선을 진행했으며, 이날 본선 무대에서 총 10팀이 열띤 경연을 펼칠 예정이다.

 

또 센터는 이번 행사의 일환으로 앞서 지난 8~9월 용인시민이 참여하는 다문화 인식개선 카드뉴스 공모전을 진행했다. 공모에는 49건이 접수됐으며 센터는 지난달 29일 시상식을 열고 총 4개 작품에 대상(1명), 우수상(1명), 장려상(2명)을 시상했다.

 

지난달에는 온 가족이 함께 몽골·일본·러시아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전통놀이세트를 비다문화가정 100가구에 전달하고, 추석 명절에는 타국에 있는 가족을 볼 수 없는 외국인근로자 및 유학생 700명에게 닭칼국수 밀키트도 배부했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다양한 민족 및 문화권의 용인시민들이 서로를 이해하고 소통하는 자리가 되길 기대한다”며 “모두가 함께 살아가는 사회를 꿈꾸고, 그 꿈을 이루기 위해 늘 함께 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기사를 구글 번역기가 번역한 영문기사입니다. [Below is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or.]

 

[Break News Gyeonggi Nambu = Reporter Lee Gwi-seon] The ‘2021 Yongin Multicultural Hanmadang Festival’ will be held online on the 16th.

 

The Multicultural Hanmadang Festival has been held every year since 2015 by the Yongin City Healthy Families and Multicultural Families Support Center to create a place where locals and foreign residents of Yongin City can experience and communicate with different cultures.

 

This year, to prevent the spread of COVID-19, it will be broadcast in real time on the center's official YouTube channel, 'Geonda TV in Yongin City'.

 

Under the theme of 'Yongin Without Borders, Bringing People to the World', the event started with congratulatory speeches from Yongin Mayor Baek Gun-ki, Assemblyman Jeong Chun-sook, and Yongin City Council Chairman Kim Ki-joon, followed by a stage and awards ceremony for the chess show featuring multicultural families and foreign residents, TV Chosun. It will be decorated with a congratulatory stage for singer Shin In-seon, who became popular after appearing on Mr. Trot.

 

The chess show took part in the preliminary rounds for multicultural families and foreign residents in August and September, and a total of 10 teams are scheduled to compete fiercely on the stage of the finals.

 

In addition, as part of this event, the center held a multicultural awareness improvement card news contest in August and September in which Yongin citizens participated. 49 cases were received in the competition, and the center held an awards ceremony on the 29th of last month and awarded the grand prize (1 person), the excellence prize (1 person), and the encouragement prize (2 people) to a total of 4 works.

 

Last month, we delivered a traditional game set that allows the whole family to experience Mongolian, Japanese, and Russian culture together to 100 non-multicultural families. Meal kits were also distributed.

 

Yongin Mayor Baek Gun-gi said, “I hope that it will be a place where Yongin citizens of various ethnicities and cultures can understand and communicate with each other.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이귀선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