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화성시 동탄2신도시에 소방서 들어선다

이귀선기자 | 기사입력 2021/07/23 [15:48]

화성시 동탄2신도시에 소방서 들어선다

이귀선기자 | 입력 : 2021/07/23 [15:48]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이귀선기자] 화성시의 오랜 숙원사업인 소방서 추가 확보가 마침내 결실을 맺게 됐다.

 

시는 23일, 화성동부소방서(가칭) 신축안이 담긴 공유재산관리계획이 ‘경기도의회 제353회 임시회 2차 본회의’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이에 화성동부소방서는 오는 2022년까지 설계용역을 완료하고 2023년 착공, 2025년에 개청될 전망이다.

 

예산은 총 408억 원이 투입되며 지하 1층, 지상 3층, 연면적 5천㎡규모이다.

 

그간 시는 서울의 1.4배에 달하는 면적이지만 소방서가 단 1곳에 불과해 초고층 상업시설과 공동주택이 밀집한 동부·동탄권역에 화재 발생 시 대형 인명피해로 이어질 수 있다고 판단, 화성소방서와의 협의를 거쳐 경기도 소방재난본부에 지속적인 추가 신설을 요구해왔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현재 신도시 입주가 마무리되면서 동부, 동탄 지역 인구가 55만을 돌파했다”며, “앞으로도 유관기관과 적극적으로 협조해 모든 시민이 안전하고 쾌적하게 생활할 수 있는 도시를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기사를 구글 번역기가 번역한 영문기사입니다. [Below is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or.]

 

[Break News Gyeonggi Nambu = Reporter Lee Gwi-seon] Hwaseong City's long-awaited project to secure additional fire stations has finally come to fruition.

 

On the 23rd, the city announced that the public property management plan containing the new construction plan for the Hwaseong Dongbu Fire Station (tentative name) had passed the '2nd plenary session of the 353rd Special Session of the Gyeonggi Provincial Council'.

 

Accordingly, the Hwaseong Dongbu Fire Station is expected to complete the design service by 2022, start construction in 2023, and open the project in 2025.

 

A total of 40.8 billion won will be invested in the budget, with one basement floor and three above-ground floors, with a total floor area of ​​5,000 square meters.

 

So far, the city has an area 1.4 times larger than Seoul, but there is only one fire station, so it was determined that a fire in the eastern and Dongtan areas, where high-rise commercial facilities and apartment houses are concentrated, could lead to large casualties. The Fire and Disaster Headquarters has been continuously demanding additional establishments.

 

Hwaseong Mayor Seo Cheol-mo said, “As the new city move-in is now complete, the population of the eastern and eastern regions has exceeded 550,000. We will continue to actively cooperate with related organizations to create a city where all citizens can live safely and comfortably.” said.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