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안성시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안성센터 개소

이귀선기자 | 기사입력 2021/07/23 [15:52]

안성시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안성센터 개소

이귀선기자 | 입력 : 2021/07/23 [15:52]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이귀선기자] 안성시는 지난 19일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안성센터가 한경대학교 산학협력관 2층(안성시 중앙로 327) 개소했다고 밝혔다.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은 소상공인 육성과 전통시장, 상점가 지원 및 상권 활성화를 위해서 설립된 중소벤처기업부 산하의 준정부기관으로, 2014년 소상공인진흥원과 시장경영진흥원을 통합하여 출범했으며, 올해 안성을 포함한 용인, 울산, 서귀포 등 4곳에 센터가 추가 개소되어 전국에 총 70개의 지역센터가 운영 중이다.

 

시는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안성센터가 개소함에 따라 기존에 평택센터를 이용해야만 했던 불편이 해소되고, 코로나19로 위기에 처해있는 안성시 1만1270여 소상공인 및 전통시장의 기술개발 지원, 컨설팅, 정책자금 융자 등 업무가 더욱 순조롭게 진행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안성시 전통시장 연합회 이광복 회장은 “그동안 평택에서 업무를 처리해야 해서 불편함이 컸고 소외감 느꼈는데, 이제 안성에도 센터가 생겨서 업무를 보기에 편리할 뿐만 아니라 안성맞춤 고유의 특성을 살릴 수 있는 기술개발 등에 더 많은 기회가 주어질 것으로 기대되어 안성 소상인들의 희망이 보인다”며 기뻐했다.

 

김보라 안성시장은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안성센터 개소로 코로나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안성시 소상공인과 전통시장 등 상점가에 새로운 활기를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밝혔다.

 

아래는 위의 기사를 구글 번역기가 번역한 영문기사입니다. [Below is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or.]

 

[Break News Gyeonggi Nambu = Reporter Lee Gwi-sun] Anseong-si announced on the 19th that the Anseong Center of the Small Business Market Promotion Corporation opened the 2nd floor of the Industry-Academic Cooperation Building of Hankyung University (327 Jungang-ro, Anseong-si).

 

The Small Business Market Promotion Agency is a quasi-governmental institution under the Ministry of SMEs and Startups established to foster small business owners, support traditional markets, shopping malls, and revitalize commercial areas. , Ulsan, and Seogwipo have opened four additional centers, and a total of 70 regional centers are in operation across the country.

 

With the opening of the Anseong Center of the Small Business Market Promotion Corporation, the inconvenience of using the Pyeongtaek Center in the past is resolved, and technical development support, consulting, and policy funds for 11,270 small businesses and traditional markets in Anseong, which are in crisis due to Corona 19 It is expected that business such as loans will proceed more smoothly.

 

Anseong City Traditional Market Association Chairman Lee Kwang-bok said, “I had to deal with business in Pyeongtaek so far, so I felt very uncomfortable and alienated, but now there is a center in Anseong, so it is not only convenient to work, but there are more opportunities for technology development that can take advantage of the unique characteristics of Anseong. It is expected that the opportunity will be given, so I can see the hope of small merchants in Anseong.”

 

Anseong Mayor Kim Bo-ra said, “The opening of the Anseong Center of the Small Business Market Promotion Corporation is expected to bring new vitality to the shopping districts such as small businesses and traditional markets in Anseong City, which are suffering from Corona.”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