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이재명 지사, 방역수칙 위반 현장 직접 긴급 단속 나서.. 위반사례 적발

이귀선기자 | 기사입력 2021/07/23 [07:48]

이재명 지사, 방역수칙 위반 현장 직접 긴급 단속 나서.. 위반사례 적발

이귀선기자 | 입력 : 2021/07/23 [07:48]

 

▲ 위반사례  © 이귀선 기자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이귀선기자]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직접 코로나19 방역수칙 위반 현장에 대한 긴급 단속에 나서 유흥주점에서 몰래 술을 마시던 위반사례를 적발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22일 밤 10시경 안양시에 위치한 한 유흥주점을 불시 점검하고 현장에서 함께 술을 마시던 여성접객원과 손님 등 7명을 적발했다.

 

긴급 점검은 이 지사와 40명의 담당공무원이 현장을 방문해 집합금지명령위반 여부 점검과 출입문 개방 협조 안내를 한 후 사업장 내부에 대한 단속을 진행하는 형태로 이뤄졌다.

 

이 지사가 진입했을 당시 현장에는 유흥주점 종사자 2명을 비롯해 외국인 여성접객원 2명과 손님 3명이 술을 마시고 있었다.

 

경기도 단속팀은 이 지사 지휘 아래 집합금지명령위반 사실을 고지한 후 방역수칙 위반 행위에 대한 확인서 작성 등의 행정절차를 거친 후 11시 30분경 단속을 마쳤다.

 

도는 불법영업과 집합금지명령 등 방역수칙을 위반한 유흥주점과 손님을 대상으로 감염병예방법 위반 혐의로 고발 조치할 계획이다.

 

경기도 관계자는 “이번 현장 점검은 코로나19 확산세가 거센 상황에서도 일부 유흥주점에서 문을 잠그고 심야에 불법 영업을 하고 있다는 제보에 따른 것”이라며 “앞으로도 국민건강보호를 위해 강력하게 단속할 방침이다. 방역수칙을 위반하는 사람들에게 경각심을 심어주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기사를 구글 번역기가 번역한 영문기사입니다. [Below is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or.]

 

[Break News Gyeonggi Nambu = Reporter Lee Gwi-seon] Gyeonggi-do Governor Lee Jae-myung directly conducted an emergency crackdown on the site of violations of the Corona 19 quarantine rules and caught a violation of secretly drinking alcohol at an entertainment pub.

 

Gyeonggi Province Governor Lee Jae-myung inspected an entertainment bar located in Anyang City around 10 p.m. on the 22nd and caught seven people, including a female receptionist and a customer, who were drinking together at the scene.

 

The emergency inspection was carried out in the form of a visit to the site by the governor and 40 public officials in charge, checking whether there was a violation of the assembly prohibition order, and providing guidance on cooperation with the opening of the door before proceeding with crackdown on the inside of the business site.

 

When the branch entered the scene, two foreign female receptionists and three customers were drinking alcohol, including two entertainment pub workers.

 

The Gyeonggi-do crackdown team, under the direction of Governor Lee, notified the violation of the assembly prohibition order, went through administrative procedures such as writing a confirmation letter for the violation of quarantine rules, and finished the crackdown around 11:30.

 

The provincial government plans to file charges against entertainment pubs and guests who violate quarantine rules, such as illegal business and ban orders, for violating the Infectious Disease Prevention Act.

 

An official from Gyeonggi-do said, "This on-site inspection is based on reports that some entertainment pubs are locking their doors and operating illegally at night, even in a situation where the spread of COVID-19 is strong." We hope that it will serve as an opportunity to raise awareness among those who violate the quarantine rules,” he said.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이귀선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경기도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